Register 2020.08.06 (Thu)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정치

박병석 국회의장, "북한이 마음을 연다면 남북국회회담은 언제, 어디서든 가능하다"

송고시간 2020.07.23 22:21

[푸드타임스코리아=홍정수 기자]박병석 국회의장은 23일 의장집무실에서 안드레이 쿨릭 주한러시아 대사의 예방을 받고 "북한이 마음을 연다면 남북국회회담은 언제, 어디서든 가능하다"며 "러시아가 남과 북 중간에서 많은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러시아는 한반도의 안정과 번영에 있어서 아주 중요한 나라다. 문재인 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신 북방정책에 귀중한 파트너이기도 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박 의장은 또 "남북관계는 러시아에도 많은 도움을 줄 것이다. 러시아가 중점적으로 추진하는 극동개발, 가스관 및 철도 연결에는 남북과 러시아의 삼각협력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쿨릭 대사는 "남북국회회담에 대해 굉장히 훌륭한 제안이라고 본다. 유라시아 국회의장 회의가 기회가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서 "남북관계에 대한 문재인 정부의 접근법에 대해 러시아 정부는 지지한다. 남북관계의 전면적인 발전 확대는 한반도 상황을 획기적으로 변화시킬 수 있는 방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기사인쇄 | 홍정수 기자 jshong204@naver.com

푸드타임즈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2835

Follow ECN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