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gister 2019.09.24 (Tue)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정치

문희상 국회의장, "수소경제 성공 위해서는 기업 기술혁신에 더해 정부·국회가 생태계 조성에 힘써야"

송고시간 2019.09.10 17:43

[푸드타임스코리아=홍정수 기자]문희상 국회의장은 10일 국회 의원회관 앞에서 열린 수소충전소 준공식에 참석해 "수소경제를 성공시키기 위해서는 기업의 기술 혁신에 더해 정부가 인프라 구축 등 생태계 조성에 힘써야 한다. 국회가 제도적 입법적 지원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정부와 국회의 역할을 강조했다.

문 의장은 "수년전부터 현대자동차가 발 빠르게 수소차 기술 개발에 뛰어들었고, 현재 세계 최고의 기술 수준이라고 한다"면서 "그러나 세계 수소차 시장에서 기업 혼자의 기술과 열정만으로 경쟁하기에는 어려움 있다"고 말했다.

이번에 설치된 수소충전소는 세계 최초의 국회 내 수소충전소다.

문 의장은 국회 수소충전소 설치와 관련해 "첫째 여야 구분 없이 뜻을 모아 제안되었다는 의미가 있고, 둘째, 규제 샌드박스 1호이며, 셋째, 안전성에 대한 상징적 의미를 갖는다"고 밝혔다.



국회 수소충전소는 국회의사당 경내 1,236(374평) 부지에 45억원의 구축 비용을 투입, 지난 5월 30일 착공한 이후 4개월 여만에 완공됐다. 특히 문 의장과 여야 정치권, 정부가 규제 혁신과 새로운 성장동력인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해 힘을 모은 결과물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기사인쇄 | 홍정수 기자 jshong204@naver.com

푸드타임즈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1785

Follow ECN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