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gister 2021.11.27 (Sat) KOREA Edition
전체메뉴보기

산업

식량안보 위기 대응을 위한 해결방안 찾는다

송고시간 2021.10.22 01:35

[푸드타임스코리아=홍정수 기자]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21일 서울 aT센터에서 제2차 식량안보 CEO자문위원회를 열어 식량위기 대응을 위한 콤비나트 조성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 회의는 식량안보 분야의 학계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식량위기 대응을 위해 공사에서 수립한 '식량·식품 종합가공 콤비나트' 추진 전략과제를 공유하고, 추진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눴다.

공사는 안정적인 공공비축을 위한 물류·저장시설과 식품 가공공장을 집적하는 모델인 콤비나트(Kombinat)를 장기적으로 동북아 식량·식품 허브로 조성하겠다는 비전을 설정했으며, ▲ 실효성 있는 식량공공비축모델 마련 ▲ 곡물 비축 전문인프라 확충 ▲ 동북아 가공중계무역 기반 구축 ▲ 소재식품 및 식품가공산업 육성 ▲ 농수산식품 수출 연관산업 집중 ▲ 친환경 콤비나트 조성 등 9개 전략과제에 대해서도 함께 논의했다.


식량안보 CEO자문위원회가 21일 서울 aT센터에서 열려 가천대학교 양승현 교수, 전북대학교 신동화 명예교수,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 고려대학교 안병일 교수, 서울대학교 임정빈 교수(왼쪽 두번째부터)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aT

특히, 자문위원들은 최근 예측 불가한 기후변화 현상, 코로나19 팬데믹 국면 장기화와 낮은 곡물자급률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 국가 곡물 공공비축 노력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하며, 콤비나트의 성공적인 구축을 위한 정책적 지원과 공감대 조성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기사인쇄 | 홍정수 기자 jshong204@naver.com

푸드타임즈 댓글 토크0

* 최대 200자까지 작성가능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0/20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8315

Follow ECN News